Take care of Puppies

All, Information

1. 작품의 메인페이지

2. 강아지 가상 입양 과정

3. 키우기 메뉴

4. 유기견 발견 시 신고하기

5. 마이 페이지에서 내 기록 확인

작품설명

‘강아지를 부탁해’는 유기견에 관심을 가지고 있는 사람들에게 관련된 정보를 제공하고, 가상의 입양 체험을 통해 유기견을 응원할 수 있도록 하는 스마트폰 기반의 어플리케이션이다. 한 해 버려지는 유기견의 숫자 10만여 마리. 동물보호협회 등의 단체에서 힘을 쓰고 있지만 이들 중 대부분은 주인을 만나지 못한 채 보호소에서 안락사를 당한다. ‘강아지를 부탁해’를 통해 작고 여린 생명에게 조그만 관심을 기울일 수 있고, 더 나아가 유기견 입양을 장려할 수 있다.

‘Take care of Puppies’ is a mobile application for people who have an interest in abandoned dogs. This app provides information about abandoned dogs, and you can cheer up the dogs through adoption of virtual experience. Every year a number of dogs are being abandoned or
abused. Most of them are being euthanized at the shelter. ‘Take care of Puppies’ enables people to pay attention and to encourage the adoption of abandoned dogs.

puppies_note_1
puppies_note_2

홈 화면에 보이는 나의 강아지와 포인트

puppies_note_3

키우기 메뉴를 통해 모은 포인트로 보호소에 있는 실제 유기견을 돕는다.

designers
web_profile_youmira

유미라

Mira Yoo

fomalhaut1313@gmail.com

따뜻함:meme

꽃이 피는 것을 샘내는 추위의 계절에 작업을 시작해 차디찬 바람에 낙엽이 떨어질 무렵의 계절에 마무리를 하게 되었다. 점점 추워지는 날씨에 나는 따뜻한 공간에서 따뜻한 차를 마시며 작업을 하고 있지만 밖에서 지내는 강아지와 고양이들은 어떻게 지내고 있을까 걱정이 된다. 내가 가진 따뜻함을 나눠줄 수 있다면 얼마나 좋을까? 작지만 따뜻한 관심이 확산되어 그들에게 닿기를 바라며 ‘따뜻함’이란 단어를 선택해 보았다.

디자이너 노트

우연히 TV에서 본 ‘(강아지를) 사지마세요 입양하세요!’ 라는 문구를 보고 생각해낸 졸업 프로젝트는 나를 일 년 동안 고민하고 고뇌하고 애태우게 만들었다. 특히 정해진 Concept에 맞춰 따로 놀지 않게 디자인 하는 것이 참 어려웠던 것 같다. 동그라미 하나, 곡선 하나 하나에 의미와 디자이너의 의도가 들어가야 한다는 것. 우여곡절을 겪으며 드디어 다른 학우들의 작품과 함께 나의 작품을 선보이게 되었다. 아직 부족한 부분이 많고 아쉬움이 남는 작업이지만 다른 사람들이 내 작품을 어떻게 생각할지 궁금하다. 대학 4년 과정의 피날레, 나는 이것을 마지막이 아닌 또 다른 시작이라 생각하며 더 열심히 달려야겠다고 다짐해 본다. 마지막으로, 전시를 할 수 있도록 도움을 주신 모든 분들께 감사드린다.
.

web_profile_shinheeae

신희애

Heeae Shin

nety87@naver.com

관심:meme

가장 중요한 가치는 다른 무엇보다도 진솔함, 감사할 줄 아는 마음, 겸손함과 같은 것들이라 생각합니다. 우리가 삶을 살아가는 동안 혼자 살아갈 수는 없듯이 서로가 진실된 마음으로 서로에게 관심을 가지고 믿음으로 관계를 만들어갈 때 삶이 비로소 의미가 있습니다.를 통해서 사람뿐만이 아니라 유기견과 동물들에게도 조금씩 관심을 나누어 줄 수 있으면 좋겠습니다.

디자이너 노트

매년 수많은 애견들이 버려져 유기견이 되고, 또 보호소에서 주인을 찾지 못하고 안락사 당한다. 대부분의 유기견들은 보호소를 찾기 전엔 위험천만한 날들을 보내게 된다. 먹이를 구하지 못해 굶주리고, 차도 위를 달리다 차에 치이기도 다반사이고, 때로는 사람들에게 학대를 당하기도 한다. 사랑과 관심을 받지 못했기에 유기견들은 몸과 마음에 상처가 많다. 하지만 현재 유기견 관련 캠페인도 많아지는 추세이고, 많은 유기견들이 주인을 찾고 쉴 곳을 찾기를 기대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