zoo see

All, Information

1. 동물의 시각으로 바라보는 어플리케이션

2. 어플리케이션 내 동물캐릭터디자인

3. 동물과 교감을 하고 싶은 아이의 모습

작품설명

동물들이 저마다 다른 시각으로 세상을 본다는 사실을 아시나요? 그들의 시각으로 세상을 본다면 재미있는 경험과 함께 서로 더 가까이 교감할 수 있을 것입니다. 우리는 이 주제를 활용해, 호기심 많은 아이를 위한 동물에 대한 교육애플리케이션을 제안합니다.
이 앱은 서울 어린이대공원의 ‘동물 나라’ 내 동물들의 정보를 제공합니다. 또한 귀여운 동물 캐릭터로 사용자에게 친근감 있게 다가갑니다. 사용자는 동물원에서 동물을 직접 보면서 애플리케이션을 활용해 그냥 관람만 하는 것보다 좀 더 가깝고 자세히, 재미있게 동물과 교감하며 배울 수 있습니다.

Do you know that each animal have different sight? If you see the world on their sight, you should fun experience and commune close with each other. We give the education application which is used this topic for curious children.
This app offer about animal’s information in ‘DongMul Nara(animal’s world)’, Seoul Children’s Grand Park.
Also we contact to user friendly by cute animal characters. Users can commune and learn to animal closer, more detail, and funny that use the app in the park.

zoosee_note_2

어플리케이션 캐릭터 아이디어 스케치

zoosee_note_3

다양한 동물들의 시각을 경험하는 어플리케이션 “ZOOSEE”

designers
web_profile_leesamki

이삼기

Samki Lee

leesamki@naver.com

ㅎㅗㄱㅣㅅㅣㅁ:meme

어릴 적 항상 주변의 사물과 서비스에 대해 어떻게 만들어졌을까? 다르게 바뀐다면? 어떻게 변화되고 반응할까? 라는 호기심이 머릿속에 가득했습니다. 단순하게 생각하고 지나쳐 버렸던 호기심을 대학생활 속의 수업과 다른 사람들과의 경험을 통해 그 속에 숨겨있는 가치를 발견하여 다른 이와 함께 소통하고 나누는 법을 배웠습니다.
앞으로 더 많은 사람과 서비스를 경험하며 다른 발상을 해보고 싶습니다. 더 고민하고 소통하며 만들어 낼 새로운 가치들을 많은 사람과 실제로 나누며 경험하고 싶습니다.

디자이너 노트

최종 심사가 다가오던 10월. 갑작스러운 상황 속에서 정말 정신없이 새롭게 진행되었던 제 대학교 마지막 과제. 그 과제가 끝 보이고 있습니다.
남들보다 늦었던 출발이었기에 힘들 것이라 예상했지만… 그래도 해냈습니다. 매우 급박하게 만들어져서 아쉬움이 많지만, 함께 밤을 새우며 진행해온 팀원과 저를 도와주었던 많은 사람에게 느낀 고마움이 더 컸습니다. 모두 모두 감사하다고 말씀드리고 싶어요.
사람과 사람 사람과 서비스 그리고 동물 그 외의 많은 것들을 연결하고 소통을 꿈꾸며 디자인한 저희의 프로젝트를 함께 즐기고 이야기했으면 좋겠습니다.

web_profile_hongseungeun

홍승은

Seungeun Hong

suninjang02@naver.com

행복:meme

어릴 때부터 제가 그린 낙서를 보고 친구들이 맘에 들어 하고 웃는 모습을 좋아했습니다. 나의 행동이 웃음을 준다는 것은 굉장히 멋진 일이라 생각합니다. 그래서 계속 사람을 행복하게 해주고 싶은 마음에 시작하게 된 미술이었고, 시간이 흘러 이제 저는 디자인 과를 졸업합니다. 항상 꿈꿔오는 ‘당신을 활짝 웃게 할 수 있는 디자인’을 앞으로도 계속, 그리고 더 훌륭히 보여 드리고 싶습니다. 지금 이 작품도 여러분께 소소하게나마 기분 좋은 기억과 경험이 되길 바랍니다.

디자이너 노트

다소 늦은 출발이었지만, 다행이 세상에 내놓을 수 있어 기쁩니다. 삼기오빠의 배려로 제가 좋아하는 캐릭터를 정말 양껏 그려볼 수 있었습니다. 제가 손이 느려서 작업을 빨리 진행 하지 못해 항상 오빠한테 미안하고 이끌어주는 것에 고맙습니다. 그래도 계속 꾸준히 캐릭터만 그린 덕분에 제 동물 아가들이 좀 귀엽습니다. 매력 터져요. 여러분이 보기엔 어떤가요? 부디 저희 작품 마음에 드셨으면 좋겠습니다!